“대장동에서 청와대까지” 도보 시위 나선 `대장동 1타 강사` 원희룡


“대통령 선거인가 검찰총장 선거인가” 경쟁후보 질타 중도확장 중요성도 강조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