與지지층 “50억 퇴직금이 문제” vs 野지지층 “유동규가 대장동 핵심”


진실떠나 진영대결 양상 대장동의혹 與野 서로 얽혀 지지후보 따라 제각각 판단 대선에 미치는 영향 엇갈려

Source